계피, 심혈관질환 발병 위험 낮춘다
계피, 심혈관질환 발병 위험 낮춘다
  • 김나운 기자
  • 승인 2017.05.19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지방 음식에 첨가해도 효과

계피가 심혈관질환 발병 위험을 낮춰준다는 사실이 발표됐다.

미국 옴니액티브사 건강과학기술 연구팀은 2017년 미국심장학회 학술대회에서 쥐를 이용한 고지방 식사 연구를 증거로 이와 같이 밝혔다.

먼저 연구팀은 쥐를 두 집단으로 나눴다. 한 집단에는 고지방 식단에 계피를 첨가해 주었고, 다른 집단에는 그냥 고지방 식단을 먹였다. 그런 다음 쥐의 12주 동안 쥐의 몸에서 일어나는 변화를 관찰했다.

그 결과 계피를 첨가한 고지방 식사를 했던 쥐는 그렇지 않은 쥐에 비해 체중과 복부 지방의 크기가 더 작았다. 혈당과 인슐린 농도도 고지방 식사만 했던 쥐에 비해 더 안정적이었다. 게다가 계피를 함께 먹은 쥐는 혈액 속에 항염증 및 항산화 물질의 수치도 더 높았다.

연구팀은 “계피 속에 함유된 항산화 물질은 항산화 방어 신호 전달 경로를 활성화시킴으로써 고지혈증 및 염증 스트레스를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지방이 많은 음식에 계피를 첨가함으로써 심혈관질환이 악화되는 것을 막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