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함께 떠나는 밥상’ 캠프 진행
CJ프레시웨이, ‘함께 떠나는 밥상’ 캠프 진행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7.09.11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수리장애인복지관과 함께

 

▲ 함께 떠나는 밥상 캠프 참가자 단체사진

CJ프레시웨이(대표이사 문종석)가 경기도 안양시수리장애인복지관과 손잡고 ‘혼밥 아닌 함밥: 함께 떠나는 밥상’ 캠프를 지난 8~9일 양일에 걸쳐 남이섬에서 진행했다.

 

‘혼밥 아닌 함밥’은 ‘혼자 먹는 밥이 아닌 함께 먹는 밥’이라는 뜻으로 지역사회 소외계층이나 중증장애인이 CJ프레시웨이 전문 셰프의 지도로 직접 요리를 만들고 이웃과 나눠 먹으며 서로 간의 관계를 형성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프는 ‘혼밥 아닌 함밥’을 통해 인연을 맺은 장애인 8명, 이웃 주민 8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캠프 1일 차 저녁, CJ프레시웨이 셰프와 함께 목살구이, 김치전골, 닭꼬치 등 다양한 요리를 조리하고 함께 식사하는 등 서로 간 관계를 더욱 돈독히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제이든가든 투어 ▲남이섬 관람선 및 전기자동차투어버스 탑승 ▲가평레일바이크 활동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됐다.

CJ프레시웨이 민병철 셰프는 “’혼밥 아닌 함밥’으로 장애인들이 요리를 배워 스스로 끼니를 챙기고, 이웃들과 나눠 먹으며 친해지는 모습을 볼 때 가장 뿌듯하다”며 “한 끼가 가져오는 행복한 변화를 직접 느끼고, 볼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보람”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