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 천일염·갯벌축제, 오는 14일 개막
영광 천일염·갯벌축제, 오는 14일 개막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7.09.12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군 백바위해수욕장에서 17일까지 이어져

 

영광군 염산면 백바위해수욕장에서 개최되는 제8회 영광 천일염·갯벌축제가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4일간 대향연이 펼쳐진다.

세계 5대 갯벌 중의 하나이며 우리나라 3대 어장인 칠산 앞바다를 배경으로 백바위해수욕장에서 갯벌풋살 등 갯벌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번 축제는 ‘칠산바다에 풍덩! 천일염 갯벌 추억여행’이란 주제로 열린다. 염산면이라는 지역명칭에서 엿볼 수 있듯 지역특산품인 천일염을 축제와 연계해 홍보효과와 지역민의 소득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축제 장소인 두우리는 세계5대 갯벌로 선정된 서해안 갯벌 중 게르마늄이 가장 많이 함유되어 있으며 타 지역의 갯벌과 달리 계절적 변화에 따라 겨울이면 파도에 쓸려갔다가 봄에 다시 새롭게 갯벌이 생성되는 등 독특하고 신기한 청정갯벌로 널리 알려져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갯벌풋살, 뻘배타기, 갯벌씨름ㆍ기마전ㆍ닭싸움 등의 관람객 참여 프로그램과 염전체험, 머드킹 콘테스트, 갯벌보물찾기, 조개잡기, 장어잡기 등 갯벌과 천일염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또한 제1회 영광 전국이주 여성 합창가요제 및 영광예술단 공연 등 가족이 함께 축제를 마음껏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축제 추진위원회의 강복규 위원장은 “위원회가 한 몸이 되어 준비했으니 칠산앞바다에서 추억속으로 떠날 가족여행을 원하신다면 꼭 오셔서 즐거운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