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해운대구 학교급식에 ‘상큼미’ 지원
예천군, 해운대구 학교급식에 ‘상큼미’ 지원
  • 박나래 기자
  • 승인 2018.04.14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운대구 초등학교‧어린이집 250여 곳에 쌀 공급
친환경우렁이쌀 (상큼미)
친환경우렁이쌀 (상큼미)

[대한급식신문=박나래 기자] 예천군청(군수 이현준)은 올해 서울 서대문구에 이어 부산 해운대구에 ‘상큼미’를 학교급식 쌀로 지원한다.

예천군청은 지난 12일 부산 해운대구 학교급식 쌀로 예천군에서 생산한 친환경 쌀 ‘상큼미’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따라서 예천군은 올해 해운대구 초등학교와 어린이집 250여 곳에 80여 톤의 쌀을 공급할 계획이다.

앞서 예천군은 지난 1월 서울 서대문구와 학교급식 쌀 공급계약을 맺어 연간 40여 톤의 공급을 약속한 바 있다.

예천군청 관계자는 “해운대구 학교급식 지원을 통해 예천 친환경 쌀의 안정적인 판로 확보와 농가소득 증대를 기대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소비처를 확보해 예천 쌀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