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올해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 3천명 대상 확대 실시
풀무원, 올해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 3천명 대상 확대 실시
  • 박나래 기자
  • 승인 2018.06.06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내내 학부모, 보육교사, 영양(교)사 대상 150회 무료 교육
(사)대한지역사회영양학회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참가 신청 가능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 시간에 강사가 교육생들에게 당 흡수를 줄이는 식생활 '지엘 다이어트'를 소개하고 있다.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 시간에 강사가 교육생들에게 당 흡수를 줄이는 식생활 '지엘 다이어트'를 소개하고 있다.

[대한급식신문=박나래 기자]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올해 연말까지 학부모(30~40대), 보육교사, 영양사, 영양교사 등 3000명을 대상으로 150회에 걸쳐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을 무료로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풀무원은 2010년부터 어린이를 대상으로 바른먹거리 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은 어린이 식습관 형성에 큰 영향을 미치는 성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식생활 교육이다.

풀무원은 작년 100회, 2000명 교육에서 올해는 150회, 3000명을 대상으로 무료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기존 교육 대상인 학부모와 보육교사, 대학생은 물론 영양사, 영양교사까지 대상을 확대했다.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은 식생활 교육 전문강사가 전국의 육아종합지원센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건강가정지원센터, 대학교 등으로 직접 찾아가 진행한다. 교육 참가 신청은 (사)대한지역사회영양학회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접수하면 된다.
 
풀무원이 지원하고 풀무원재단(이사장 이재식)에서 운영하고 있는 ‘성인 바른먹거리 교육’은 ‘지엘(GL, Glycemic Load, 혈당 부하) 다이어트’ 교육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구성되어 있다.

풀무원재단 이지영 사업팀장은 “일상에서 쉽게 실천하기 쉬운 식생활 교육을 실시 한 결과 작년 교육에 참여했던 학부모와 보육교사들의 만족도 조사 결과가 5.0만점에서 4.7점으로 매우 높게 나왔다”며 “올해는 학교 급식 현장에도 지엘 다이어트를 전파하기 위해 영양사, 영양교사까지 대상을 확대하고 교육횟수도 대폭 늘렸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