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31일까지 풍성한 로컬푸드 한마당 열린다
오는 31일까지 풍성한 로컬푸드 한마당 열린다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8.07.15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전국 43개소 로컬푸드 페스티벌 개최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권한대행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협중앙회와 함께 로컬푸드 확산을 위한 ‘직거래·로컬푸드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행사기간 동안 소비자들은 가까운 로컬푸드 직매장 또는 직거래 장터에서 시식·체험행사 등을 통해 신선한 지역농산물인 로컬푸드를 직접 만나볼 수 있다.

여름휴가 및 방학기간 중 개최하는 이번 행사는 로컬푸드 체험, 교류, 문화·예술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들로 구성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 7월초 공모를 통해 선정된 로컬푸드 직매장, 직거래장터 등 전국 43개소의 직거래사업장에서 개최된다. 행사매장, 매장별 행사일 등 관련정보는 “싱싱장터 홈페이지”에서 얻을 수 있다.

먼저 ‘인천 산림조합’은 버섯재배가 생소한 도시민들을 위한 버섯재배 교육프로그램, 천연 모기퇴치제 만들기 체험, 로컬푸드 퀴즈쇼 등 소비자들의 관심과 흥미를 유발하는 행사들로 구성했다.

과천경마공원 내에 위치한 ‘바로마켓 직거래장터’는 로컬푸드의 신선한 맛을 즐길 수 있는 수박 빨리먹기대회, 농산물 유통과정을 체험할 수 있는 반짝 경매행사 등 재미난 볼거리와 먹거리를 준비했다.

전북 김제시 동김제농협 로컬푸드 직매장에서는 지역가수의 트로트 공연, 색소폰 연주, 지역 풍물동아리의 난타공연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로 구성했으며 ‘무릉외갓집 영농조합법인(제주 서귀포시 소재)’은 제주 생태공간을 활용한 농촌지형 트레킹체험, 귀농에 성공한 제주도 청년의 스토리텔링공연 등을 준비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로컬푸드를 통해 우리 사회에 신선한 먹거리를 공급하기 위해 애쓰는 농업인들의 수고로움을 알고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로컬푸드직매장, 직거래장터의 활성화를 위해 교육·홍보 등 지원을 강화함으로써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