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감 “올해 100% 현대화된 급식실 완비할 터”
세종시교육감 “올해 100% 현대화된 급식실 완비할 터”
  • 정지미 기자
  • 승인 2018.07.20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특별자치시교육청 최교진 교육감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지난 6월 13일 치러진 전국 동시지방선거에서 각 지역의 교육정책을 이끌어갈 17명의 교육감이 선출됐다. 각 지역의 교육 수장인 교육감들의 학교급식에 대한 가치관과 철학을 듣고, 동시에 그들이 내세운 학교급식 관련 공약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특집기획을 마련했다.

Q. 교육감 당선의 원동력과 소감은?
세종시민 여러분께서 ‘새로운 학교 행복한 아이들’을 위한 발걸음을 이어갈 수 있도록 4년의 시간을 더 주셨다. 더 잘하라는 시민들의 명령에 어깨가 무겁다. 약속을 지키도록 정성을 다하겠다.

Q. 교육감이 생각하는 학교급식의 가치와 철학은?
학교급식은 아이들을 행복하게 만드는 기초가 되며, 맛있고 영양 있는 학교급식을 통해 학생들이 학교생활을 즐겁고 행복하게 누리는 것이 학교급식의 진정한 의미가 아닐까 싶다. 세종의 빛나는 미래인 우리 아이들에게 건강한 먹을거리로 맛있는 학교급식을 제공하는 것은 재정 이상의 매우 중요한 가치라 생각한다.

Q. 현재 학교급식의 가장 시급한 과제는?
우리 교육청은 2012년 7월에 출범한 도시다. 연간 최대 27개교의 신설학교가 개교됨에 따라 신규 급식가족 배치 비율이 높은 편임에도 불구하고, 급식실이 빠르게 자리를 잡고 내실 있는 급식이 운영될 수 있도록 혼신의 힘을 다했다. 
이제는 급식현장과 급식행정에 어려움이 없도록 전폭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며, 신규 급식가족들의 비율이 높은 만큼 맞춤형 직무연수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는 생각이 든다. 이에 우리 교육청은 학교급식 전담직원의 역량 강화 연수는 물론 위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교육을 추진하고자 한다. 

Q. 학교급식 관계자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씀이 있다면?
여러분들 덕분에 ‘6년 연속 식중독 제로화 달성’, 세종교육 학부모 만족도 조사 결과 ‘급식분야 1위’, 초·중·고·특수학교 ‘무상급식 전면 확대’등 급식 관련 모든 성과를 이룰 수 있었다. 앞으로도 우리 교육청은 학교급식 관계자들의 근무환경을 개선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Q. GMO 없는 급식을 위한 예산 규모와 시행 시기는?
우리 교육청은 식재료 검수 때 GMO표시 기준에 따라 유전자변형표시 식품의 반입 여부를 철저히 확인하고 있으며, 연 2회 실시하는 학교급식 위생점검 시 지도를 강화하고 있다. 
앞으로도 우리 지역 생산 식재료 활용을 위해 ‘로컬푸드 급식의 날’을 학교단위로 월 1회 운영하고, 지역생산 원료로 만든 전통장류를 이용한 학교급식을 시범적으로 운영해 보고자 한다.

Q. 학교급식 시설에 대한 계획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급식실을 전처리실, 조리실, 세척실로 구분하여 설계함으로써 교차오염을 예방하고, 조리과정에서 생길 수 있는 비위생적인 요인을 차단하고 있다. 특히 식중독 예방을 위해 가장 우선 추진했던 사업이 급식시설 현대화사업이었으며, 세종시 출범 시부터 읍면지역 급식실을 최우선적으로 개선한 결과 초·중·고·특수학교의 98%는 급식실 현대화 추진이 완료됐다. 올해는 100% 현대화된 급식실을 완비할 예정으로, 앞으로도 장기 추진계획에 의거 연차적으로 급식기구를 확충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