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산지 표시방법? 앱 하나면 해결!
원산지 표시방법? 앱 하나면 해결!
  • 정지미 기자
  • 승인 2018.10.10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관원, ‘원산지 표시 안내 앱’ 개발

 

앱
원산지 표시 안내 앱 '농식품안전이 앱'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음식점을 운영하는 업주들에게 보다 쉽게 원산지 표시 방법을 알려줄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이 개발됐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원장 조재호)은 올바른 원산지 표시 정착을 위해 원산지 표시방법을 자동으로 안내해 주는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을 개발해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보급한다고 최근 밝혔다. 이 앱은 음식점, 식품제조업자 등 신규사업자가 원산지 표시에 어려움을 겪음에 따라 누구나 원산지 표시방법에 대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

앱을 다운로드 받아 실행한 후 사용자가 농산물·가공품·음식점 중에서 해당 분류를 선택한 다음 제품(메뉴)명, 원료명·함량 및 원산지 등의 정보를 순차적으로 입력하면 입력된 정보를 바탕으로 올바른 원산지 표시방법을 자동으로 보여준다. 또 업종별로 원산지 표시 대상품목, 표시기준·방법, 위반 시 처분 및 벌칙규정 등 원산지 표시제도 전반에 대한 상세한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은 스마트폰에서 ‘농식품안심이 앱’을 다운받아 설치하면 누구든지 접속이 가능하다.

조재호 원장은 “원산지 표시 안내 앱의 보급을 통해 원산지 표시 의무자에게 실시간 맞춤형 표시방법을 안내할 수 있다”라며 “원산지 위반행위를 예방하고 소비자들에게는 올바른 원산지 표시 정보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