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식 후에는 15분 걸어주세요”
“급식 후에는 15분 걸어주세요”
  • 정지미 기자
  • 승인 2018.10.10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걷기운동, 당뇨병 발병 위험 낮춰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식사 후에 짧은 시간만 걸어도 당뇨병 발병 위험을 크게 떨어뜨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걷기가 음식을 섭취한 후에 혈당 수치가 위험한 수준으로 상승하는 것을 막아준다는 것. 이는 미국 조지워싱턴 대학교 공공보건대 연구팀이 60세 이상 된 노인 10명을 상대로 관찰한 결과다.

연구팀은 이들에게 4주간 3가지 운동프로그램을 따르도록 하고, 한번에 45분씩 걷게 하거나 식후 15분간씩 걷기 등을 하게 했다. 결과 개를 데리고 산책하거나 일상 용무로 집 근처 가게 등에 다녀오는 것, 또는 단지 15분간 적당한 속도로 걷는 것만으로도 혈당량 상승을 막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식사를 하고 난 뒤 바로 걷는 것과 하루 중 저녁 식사 후 걷는 것이 효과가 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