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호암농장 계란서 살충제 대사산물 기준치 초과검출
경남 호암농장 계란서 살충제 대사산물 기준치 초과검출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8.10.19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식약청, 유통계란 수거 검사 중 발견해 전량 회수·폐기 조치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시중에 유통중인 계란에서 다시 살충제 성분이 기준치 초과 검출돼 긴급회수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이하 식약처)는 지난 18일 경남도 거창군 호암농장 농가에서 생산·유통한 계란에서 피프로닐 등 살충제는 검출되지 않고 피프로닐의 대사산물(피프로닐 설폰)이 기준치를 초과하여 부적합 판정됐다.

정부 당국은 부적합 농가에서 보관 및 유통 중인 계란을 지자체와 합동으로 전량 회수·폐기 조치하고 추적 조사 등을 통해 유통을 차단하고 있다.

또한 해당 농가에 대해서는 출하를 중지하고 6회 연속 검사 등 강화된 규제검사를 적용하는 한편, 농약 불법 사용 등 위반사항이 확인된 농가는 고발 또는 과태료 등 제재 조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