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쌀가공식품, 세계에 알린다”
“한국 쌀가공식품, 세계에 알린다”
  • 김동일 기자
  • 승인 2018.11.15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쌀가공식품협회, 이탈리아 ‘글루텐프리 엑스포’서 한국관 운영
'글루텐프리 엑스포' 한국관 홍보 포스터. 사진=협회 제공
'글루텐프리 엑스포' 한국관 홍보 포스터. 사진=협회 제공

[대한급식신문=김동일 기자] (사)한국쌀가공식품협회(회장 김남두)는 오는 17일부터 20일까지 이탈리아 리미니 피에라에서 개최하는 ‘글루텐프리 엑스포‘ 한국관을 운영한다.

이탈리아 글루텐프리 엑스포(Gluten Free expo)는 글루텐프리 전문 국제 박람회로 매년 같은 장소에서 개최되며, 작년에는 43개국 320개 업체가 참가했고 9만2000명의 바이어와 소비자가 방문했다.

이번 한국관은 ‘쌀가공식품 한국관(KOREA RICE SHOW)’으로 구성해 한국쌀가공식품 공동 주제관과 시식·시연관, 8개 한국업체의 수출업체관으로 구성·운영될 예정이다.
 
한국 공동 주제관에서는 한국의 대표되는 다양한 글루텐프리 쌀가공식품과 올해 쌀가공품 품평회에서 선정된 TOP10을 전시하고, 시식·시연관에서는 쌀을 가공한 떡, 과자, 조청, 누룽지 등을 주재료로 현지의 다양한 음식을 조리해 바이어 및 참관객에 선보일 예정이다.

수출업체관은 떡, 가공밥, 쌀과자, 조청, 누룽지, 주류 등을 중점으로 수출하는 국내 제조업체 8개사가 참가한다.

한국쌀가공식품협회 관계자는 “글루텐프리식품 수요가 증대하고 있는 만큼 쌀가공식품을 전 세계인에 홍보하고, 전문 바이어 네트워크 구축 등을 통해 쌀가공식품 수출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