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심비 높은 농식품 한 자리에서 만나세요”
“가심비 높은 농식품 한 자리에서 만나세요”
  • 김동일 기자
  • 승인 2019.04.11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강소농‧소비자 직거래 시장 열어

[대한급식신문=김동일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이하 농진청)은 지역별 우수 강소농들의 판로 확보 지원과 농업인과 소비자가 상생하는 시장 모형(모델)을 확산하기 위해 직거래 시장형태인 ‘강소농 프리마켓’을 오는 11일부터 1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시범 운영한다.

이 자리는 지난해 11월에 열린 ‘강소농대전’에서 해외 수출은 물론 국내 유통기업과 납품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올린 다수의 강소농 사례를 바탕으로 강소농이 생산한 제품을 많은 소비자에게 선보여 객관적인 평가를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프리마켓에는 강소농 육성 프로그램 중 최고과정에 참여하는 20개 농가가 참여해 직접 재배한 농산물로 만든 음료제품과 과자‧빵 등 후식에 어울리는 식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홍시로 만든 탄산음료와 요거트, 옥수수 밀크잼, 마카롱 등 행사장을 찾는 젊은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제품도 만날 수 있다.

행사 기간 동안 소비자에게 강소농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강소농 기획전시관’이 문을 연다. 전시관에서는 행사에 참가한 강소농에 대한 설명과 생산한 농식품을 한 자리에서 살펴볼 수 있다. 또한 강소농을 상징하는 새로운 상징(로고)에 대한 소비자 선호도 조사도 진행된다.

농진청 박경숙 지도정책과장은 “가심비 높은 농식품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만큼 소비자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