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이달의 제철농수산물에 ‘애호박’ 선정
aT, 이달의 제철농수산물에 ‘애호박’ 선정
  • 정지미 기자
  • 승인 2019.05.10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면에 흠집이 없고 꼭지가 싱싱한 호박 골라야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이하 aT)는 이달의 제철농수산물로 다양한 요리 재료로 활용되는 애호박을 선정했다. 애호박은 연중 출하되지만 5∼6월에 출하가 많이 되며 경남 진주, 충북 청주, 강원 화천 등이 주산지이다.

애호박은 소화흡수가 잘되는 당질이 많아 위장이 약한 사람이나 회복기 환자에게 아주 좋다. 비타민 A의 함량도 높아 당뇨병 환자나 비만인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식품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애호박의 씨에는 레시틴 성분이 들어있어 두뇌 발달과 기억력 향상에도 효과가 있다.

5월 애호박 소매가격(월평균)은 올해 들어 가장 저렴한 수준인 967원/1개(5월 8일, 상품 기준)으로 전년 동월보다 28%(385원/1개↓) 낮으며 올해 가격이 가장 낮았던 4월보다도 8%(90원/1개↓) 낮은 수준이다.

올해 애호박 시세가 낮아진 것은 늘어난 재배면적과 대체재 생산량 증가가 그 원인으로 파악된다. 농촌경제연구원 관측월보에 따르면 겨울철 주산지인 경남 진주지역 재배면적이 늘어났고 애호박의 소비대체재인 쥬키니호박 생산량도 증가했다.

좋은 애호박을 선택하는 요령으로는 표면에 흠집이 없으며 꼭지가 싱싱한 것을 고르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처음과 끝의 굵기가 비슷하고 모양이 바르며, 연녹색으로 색상도 선명하며 광택이 있는 애호박이 좋다.

애호박을 오래두고 먹기 위해서는 냉장고에 그대로 넣어두면 쉽게 물러질 수 있으므로 표면에 물기를 없애고 흡수력이 좋은 종이나 신문지로 싸서 냉장고에 보관하면 된다.

aT 관계자는 “지금이 제철을 맞이한 봄철 애호박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적기”라면서“건강에 좋은 애호박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를 즐겨 보시기를 추천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