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요리학교 마스터 셰프 초청 특강 열어
프랑스 요리학교 마스터 셰프 초청 특강 열어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06.11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상서고교 제과제빵과․조리과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대구 상서고등학교(교장 최우환)는 지난 8일과 9일 상서고 서양조리실습실에서 프랑스 요리학교 뒤까세 에듀케이션의 바스티앙 앤소르레 마스터셰프를 특별초청해 ‘마스터 클래스’ 실습수업을 열었다.

이번 특별초청실습은 지난해 주한프랑스대사관의 주선으로 진행된 양 기관 협의 중 일부분으로 두 기관은 올해를 시작으로 본 실습수업을 연례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바스티앙 마스터 셰프는 이틀 동안 상서고 제과제빵과, 조리과 학생 32명을 대상으로 프랑스의 전통 요리법과 분자조리법을 결합한 미슐랭 3스타 요리를 선보였다.

바스티앙 셰프는 “여러분이 꿈꾸고 있는 셰프의 길은 매우 험난할 것이지만 본인이 하고자 분야에 있어 다양한 테크닉을 먼저 익히고 거기에 더해 창의력과 미적 감각을 겸비한다면 훌륭한 마스터 셰프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상서고 조리과 3학년 김승원 학생은 “프랑스 미슐랭 요리의 식재료를 직접 다듬어보고, 프랑스 마스터 셰프로부터 프랑스 전통 조리법과 현대 조리법이 결합된 독특한 요리를 바로 앞에서 배우고, 만들어 볼 수 있다는 것이 너무나 자랑스럽고 요리하는 내내 설레고 행복했다”고 말했다.

상서고 최우환 교장은 “미래 사회의 변화에 발빠르게 대처할 수 있는 직무능력을 키우기 위해서는 학생들에게 글로벌한 마인드를 갖게 하고 다양한 세계 문화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많이 제공하는 것이 특성화고가 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글로벌 기능 인재 양성을 위해 다양한 국가의 셰프를 초대해 시연 또는 실습수업을 진행 및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