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접경지역 군 급식용 친환경농산물 첫 수매
경기도, 접경지역 군 급식용 친환경농산물 첫 수매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07.10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파 46농가 500t·감자 52농가 317t…농가 소득 안정화
지난 2일 파주 저장창고에서 양파를 수매하는 모습(경기도친환경연합회 파주출하회)
지난 2일 파주 저장창고에서 양파를 수매하는 모습(경기도친환경연합회 파주출하회)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경기도(도지사 이재명)는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의 군급식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접경지역 친환경 농가가 생산한 양파와 감자를 수매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양파 수매는 지난 6월25일부터 시작했으며, 시군 출하회 단위로 수매를 진행하고, 2주 정도 양파 수매를 진행한 뒤 곧바로 감자 수매를 진행한다.

이번 수매는 홍수출하를 방지하고 군부대 수요에 맞게 공급하기 위해 저온저장 창고에 보관 후, 전량 접경지역 주둔 군부대 식자재로 공급한다. 특히 양파는 전처리 실시 후 공급한다.

김기종 친환경급식지원센터장은 “경기도에서 처음 추진하는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 군급식 지원 사업을 통해 접경지역 농민들의 소득을 올리고 군 장병들의 먹거리 질 향상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군부대에 친환경농산물을 지속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수매대상은 98농가 817t으로 양파 46농가 500t, 감자 52농가 317t이며, 농가는 계약재배 시스템을 통해 판로 걱정 없이 생산에만 적용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