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육청, 급식종사자 근골격계질환 예방 나서
인천교육청, 급식종사자 근골격계질환 예방 나서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07.23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근로자건강센터와 협업해 25개 학교 대상 건강증진사업 진행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 이하 인천교육청)은 인천근로자건강센터와 협약해 학교급식종사자 근골격계질환 예방 건강증진사업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최근 3년 이내 근골격계 질환 발생학교 및 희망하는 학교 25교/급식종사자 135명을 대상으로 한다. 근골격계질환 예방 교육은 물론 근력강화운동, 커플 스트레칭 등 급식종사자를 위한 개인맞춤형 과정으로 10월까지 지속된다.

또한 가천대 길병원 산업보건의사와 교육청의 담당자가 직접 학교를 방문해 작업환경 점검 및 급식종사자 개별 상담을 실시한 후 개선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인천교육청 관계자는 “40~50대 중장년층 여성이 대부분인 급식종사자들의 반복적 작업인 식자재운반, 조리, 배식, 세척 등 근골격계 부담이 우려되는 근무환경을 고려한 조치”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익힌 생활 스트레칭 및 운동법이 건강하고 행복한 급식소를 만드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