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무상 학교 우유급식 시범학교 출발~
인천시, 무상 학교 우유급식 시범학교 출발~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08.23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 5개교, 중·고등 6개교… 총 1690명 대상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 이하 인천시)는 23일 2학기부터 일부 초·중·고를 대상으로 무상 우유급식 시범사업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은 초등학교 5개교(강화3, 남동1, 부평1)와 중·고등학교 6개교(강화6)를 대상으로 진행해 총 1,690명(초등 261, 중·고등 1,429)의 학생에게 우유를 무상으로 지원한다. 시범사업 세부시행지침은 인천시에서 수립하여 각 교육청으로 통보할 예정으로, 추가 소요예산은 2019년 학교우유급식지원 사업비로 시행한다.

지원대상 품목은 국내산 원유 100%를 사용한 백색우유(초등학교) 및 국내산 원유를 사용하고, 설탕과 인공색소가 없는 발효유·치즈(중·고등학교)이다. 초등학교의 경우 학교 여건에 따라 주 2회 이내에서 설탕과 인공색소가 첨가되지 않은 유제품(가공유, 치즈, 발효유 등)의 제공도 가능하다.

인천시 한태호 농축산유통과장은 “저소득층 및 일부 차상위계층 학생들을 위해 무상으로 공급하는 학교 우유급식을 추진한다”며 “유제품 섭취 확대를 통해 학생들의 체력 증진 및 식생활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