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태풍 ‘미탁’ 피해 지역 생수 지원
아워홈, 태풍 ‘미탁’ 피해 지역 생수 지원
  • 김나운 기자
  • 승인 2019.10.07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활동, 신입 직원 교육으로 채택해 운영

[대한급식신문=김나운 기자] 종합식품기업 아워홈(대표 김길수)은 18호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경북 울진지역에 생수를 기부했다고 7일 밝혔다.

아워홈은 지난 5일 전국재해구호회협회를 통해 자사 생수제품인 ‘지리산수’ 2L 약 9000병을 경북 울진에 전달했다. 지원된 생수는 태풍피해 이재민들과 복구 작업 인원들에게 식수로 제공될 예정이다.

아워홈 관계자는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되고자 생수를 기부하게 됐다”며 “조속히 피해가 복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아워홈은 청주 수해지역 구호물품 전달, 포항 지진 생수 지원, 인천 적수 발생지역 생수 지원 등 지역사회를 위한 기부뿐 아니라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이를 위해 신입사원들이 타인을 돕고 배려하는 마음가짐을 함양하고, 기업의 사회적 역할에 대한 중요성을 재인식할 수 있도록 사회공헌활동을 필수 신입 교육 프로그램으로 채택해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