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CJ제일제당과 장병 급식 위한 업무협약
해군, CJ제일제당과 장병 급식 위한 업무협약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10.28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서 지난 7월 잠수함사령부서 메뉴 품평회 열기도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해군 군수사령부 보급창(창장 이대준)과 CJ제일제당이 지난 24일 서울 중구 CJ제일제당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해군 장병의 급식질 향상과 복지 증진에 나섰다고 2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김상익 CJ제일제당 식품영업본부장과 이대준 해군보급창장 등이 참석했다.

CJ제일제당은 이번 협약을 통해 Δ급식인원 만족도 제고를 위한 식재료 및 메뉴 제안 Δ물류업무 발전을 위한 상호 정보 공유 및 협조 Δ신선 식자재 관리를 위한 정보 공유 Δ제한된 급식환경에 적합한 메뉴개발을 위한 품평회 운영 및 타 함대 전파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협약에 앞서 지난 7월에는 해군 잠수함사령부를 직접 방문해 맛 품질과 조리 편리성을 갖춘 메뉴를 제안하는 품평회를 진행했다.

CJ제일제당의 가정간편식 대표 브랜드 ‘비비고’, ‘고메’와 B2B(기업간거래) 브랜드 ‘쉐프솔루션’ 제품들을 활용해 CJ엠디원 푸드스타팀 셰프들이 직접 메뉴를 개발했다. 맛 품질, 조리 환경, 조리 시간 등을 고려해 ‘삼계탕’, ‘함박 스테이크 정식’, ‘LA 갈비 정식’ 등의 메뉴를 선보여 해군 장병들에게 호평을 얻었다.

해군 사관학교가 주관하는 순항훈련에 ‘비비고’ 제품들도 기부했다. 순항훈련은 미국, 일본, 베트남 등 12개국 14개항을 방문해 각국 해군장교 및 외교관을 초청하는 행사로 지난 8월부터 시작해 내년 1월까지 진행된다.

김상익 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군은 건강한 먹거리를 제공받고, CJ제일제당은 그룹의 경영철학인 사업보국을 실현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상호 윈윈(Win-Win)할 수 있는 관계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