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2019 아워홈 조리 경연대회’ 개최
아워홈, ‘2019 아워홈 조리 경연대회’ 개최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11.11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사, 조리사, 조리원 68명 참가해 경쟁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아워홈(대표 김길수)은 지난 8일 경기도 용인 아워홈 조리아카데미에서 ‘2019 아워홈 조리 경연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2004년부터 시작해 올해 16회를 맞은 아워홈 조리경연대회는 아워홈 영양사, 조리사, 조리원들이 갈고 닦은 조리 스킬과 새로운 레시피를 선보이는 자리다. 아워홈은 대회에서 입상한 메뉴를 전국 아워홈 식음사업장에 소개하고 있다.

이번 대회는 9월부터 시작해 국내외 900여개 사업장에서 열린 예선전을 통과한 68명이 본선에 참가했다. 대회는 개인전(조리원, 조리사)과 팀전, 단체전으로 나눠 열렸다. 경연 주제는 ▲2019년 고객들이 사랑한 아워홈 인기 메뉴 ▲병원, 오피스, 대학교 등 업장별 시그니처 메뉴 ▲재료와 주제를 당일 공개해 조리 창의력과 순발력이 필요한 블랙박스 메뉴 ▲3인 이상 즐기기 좋은 세계 주요 세트 메뉴 등으로 열렸으며, 참가자들은 주제에 맞는 다양한 메뉴를 선보였다.

이번 조리왕 대회 수상작에는 짬뽕에 민물새우와 능이버섯으로 건강함을 더한 ‘능이민물새우해물짬뽕’, 강황으로 만든 라따뚜이 소스에 닭고기를 곁들인 ‘라따뚜이 콜팝’, 한식 세계화를 콘셉트로 능이무태 장어탕과 지중해식 문어샐러드 등을 선보인 ‘글로벌 코스메뉴’가 부문별 수상 영예를 안았다. 수상자들에게는 상금과 함께 해외 연수 기회가 부상으로 주어졌다.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정유진 영양사는 “조리 경연대회를 위해 글로벌 식음 트렌드 조사와 레시피 개발은 물론, 플레이팅 기법까지 연구했다”며 “팀원들이 함께 개발한 수상 메뉴를 고객들이 맛있게 즐겨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아워홈 메뉴R&D 이경화 팀장은 “아워홈 조리 경연대회는 모든 조리사들이 갈고 닦은 조리 스킬을 통해 새로운 메뉴를 선보이는 축제이자, 아워홈 메뉴 경쟁력의 원천”이라며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최고의 요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메뉴 R&D 역량 강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