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우당이회영교육문화재단 제1회 영석상 수상
풀무원, 우당이회영교육문화재단 제1회 영석상 수상
  • 김나운 기자
  • 승인 2019.12.09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당6형제 중국망명 110주년 맞아 제정한 영석상 첫 수상기업

[대한급식신문=김나운 기자]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지난 5일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우당이회영교육문화재단(이사장 이종찬)이 2020년 우당6형제의 중국 망명 110주년을 기념하고 독립투쟁정신을 기리는 제1회 우당상∙영석상 시상식에서 영석 이석영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제1회 우당 이회영상은 김성수 전 대한성공회 대주교가 수상했다.

재단은 2020년 평생 독립운동에 헌신한 우당 6형제의 중국 망명 110주년을 맞아 형제 중 둘째로 당대 최고 자산가로서 전 재산과 생명을 독립운동에 바친 영석 이석영(穎石 李石榮)선생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정신을 높이 세우기 위해 사회공헌활동에 현저한 공로와 업적이 있는 기업을 수상자로 하는 영석상을 제정했다.

또 형제중 넷째인 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友堂 李會榮)선생의 자유평등사상과 자주독립정신을 기리기 위해 개인을 수상자로 하는 우당상을 제정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우당 이회영 선생의 손자인 이종찬 이사장과 이종걸 의원, 윤형섭 우당선생기념사업회 회장 등 정관학계 인사 및 독립운동가 후손 등 300여명이 참석해 수상을 축하했다.

이효율 풀무원 대표는 수상 소감을 통해 “풀무원이 영석 이석영 선생의 숭고한 독립투쟁 정신을 기리는 제1회 영석상 수상 기업으로 선정되어 너무나 영광스럽다”며 “독립운동에 전재산과 생명을 바치신 영석 이석영 선생을 기리는 영석상 수상을 계기로 풀무원은 우리 미래사회와 글로벌공동체에 기여하는 사회적 가치가 큰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