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농식품 수출업체 역량진단 참가사 모집
aT, 농식품 수출업체 역량진단 참가사 모집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12.17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청업체별로 수출역량에 따른 맞춤형 지원정책 안내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 사장 이병호)가 농식품 수출기업의 역량진단 사업인 ‘닥터씨앗(Dr.C-aT)’의 참여업체를 12월 17일부터 연중 모집한다.

농식품 수출기업 컨설팅 현장 모습

농식품 수출기업 육성을 위해 진행되는 ‘닥터씨앗’ 사업은 신청업체를 직접 방문해 수출에 필요한 역량을 집중적으로 분석해주는 사업이다. 역량조사를 받은 수출업체는 수출초보인 ▲씨앗 ▲발아 ▲생장 ▲성숙 ▲열매 총 5개 유형으로 분류되어 업체별로 필요한 역량에 따라 적합한 수출지원사업 지원을 받게 된다.

올해 진행된 닥터씨앗 사업을 통해 수출초보인 1단계 ‘씨앗’ 기업 A사는 맞춤형 수출컨설팅을 통해서 처음으로 베트남에 버섯을 수출했다. 또한 마케팅능력이 필요했던 3단계 ‘생장’ 기업 B사는 캄보디아에서 스타콘텐츠를 활용한 마케팅으로 사과 증류주 수출이 전년대비 141% 늘어나는 성과를 올렸다.  

특히 내년부터는 aT에서 운영 중인 수출업체종합지원시스템의 ‘해외시장개척맵’ 메뉴를 통해 직접 자사의 강점과 약점, 타겟시장에 대한 맞춤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어 해외진출 전략수립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닷터씨앗 역량진단 사업은 농식품을 수출하고 있거나 수출을 준비하는 기업이면 누구나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aT 수출업체종합지원시스템(http://global.at.or.kr)의 공지사항을 참고하거나 aT수출기업육성부(061-931-0862)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