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깔있는 카페라떼’ 앞으로 대세될듯
‘색깔있는 카페라떼’ 앞으로 대세될듯
  • 김기연 기자
  • 승인 2019.12.24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식품첨가물의 기준 및 규격’ 일부개정안 행정예고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앞으로 다양한 색상의 카페라떼 제품이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이하 식약처)는 커피라떼 표면에 다양한 색상으로 사진이나 그림 등의 이미지를 표현할 수 있도록 커피에 식용색소(착색료) 사용을 허용하는 내용으로 ‘식품첨가물의 기준 및 규격’ 고시 개정안을 24일 행정예고했다.

이번 개정안은 지난 7월 산업융합 규제샌드박스에서 ‘라떼아트 3D 프린터’가 임시허가를 받게 되어 커피 섭취량·식용색소 사용량 등을 토대로 안전성 평가를 거쳐 커피에 적색제3호 등 식용색소 4종을 사용할 수 있도록 허용한 것이다.

고시 개정이 완료되면 커피전문점 등에서 식용색소를 사용해 소비자가 원하는 색상과 이미지를 커피 표면에 인쇄해서 라떼아트 커피로 판매할 수 있게 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식품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안전한 수준에서 식품첨가물 기준·규격을 합리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자세한 개정 내용은 홈페이지(www.mfds.go.kr> 법령·자료> 법령정보> 입법/행정예고)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개정안에 대한 의견이 있는 경우 내년 2월 23일까지 제출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