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푸드 기반, 소통 영화제 열렸다
K-푸드 기반, 소통 영화제 열렸다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01.21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그룹, ‘제2회 E.T.(Eat & Travel) Film Festival’ 성료
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대학생 글로벌 문화 교류의 장 열어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대상그룹이 주최하는 ‘제2회 E.T.(Eat & Travel) Film Festival(이하 E.T. Film Festival)’ 시상식이 지난 20일 서울극장에서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HAVE YOU EATEN’을 제작한 ‘Polychrome’팀이 우승의 영예를 안았다.

‘E.T. Film Festival’은 2018년부터 대상그룹이 ‘푸드 영화제’ 형태로 진행하는 크로스 컬처 프로그램으로, 한국과 세계 각국의 대학생들이 문화와 음식을 바탕으로 서로의 나라를 오가며 단편 영화를 제작하는 문화교류 활동이다.

‘건강과 음식’을 주제로 지난 11월 4일부터 12월 6일까지 열린 이번 영화제에는 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의 대학생 총 270명이 지원했다.

영화제 접수는 1분짜리 자기소개 영상을 본인 유튜브 계정에 업로드하고, 해당 링크를 신청서에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최종 심사를 거쳐 한국 24명, 인도네시아 12명, 베트남 12명 등 총 48명의 대학생이 최종 선발됐다. 그리고 한국 3명, 베트남 3명 또는 한국 3명, 인도네시아 3명 등 6명씩 한 팀을 이뤄 총 8개의 팀으로 영화기획과 제작을 진행했다.

대상그룹은 멀리 떨어져 있는 양국의 학생들이 문화적 충돌 없이 교류하고, 주체적으로 창의성을 발휘할 수 있도록 2주에 걸친 사전 오리엔테이션 및 교육과 함께 실시간 화상회의를 통해 한-인도네시아, 한-베트남 학생 간 촬영 계획수립과 시나리오 작성을 할 수 있도록 도왔다. 또한 베트남(하노이) 또는 인도네시아(자카르타)를 오가는 왕복 항공료와 현지 숙식, 이동 등의 체재비도 일체 지원했다.

시상은 대상을 포함해 최우수 편집상, 최우수 연기상, 최우수 아이디어상, 최우수 시나리오상 등 총 5개 부문에 걸쳐 이뤄졌으며, 심사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을 수상한 이상근 감독과 단편영화상을 수상한 장유진 감독이 맡아 전문성과 공정성을 더했다.

이번 시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Polychrome팀 조현서, 김연수, 이지인, Anh Han Hong, Quang Pham Minh, Linh Tran Ngoc 학생들은 많은 업무에 시달리던 대학생이 한국과 베트남의 음식을 통해 잊고 있던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는 이야기를 드라마 형식으로 담아 높은 평가를 받았다.

Polychrome팀 감독을 맡은 이지인 학생은 “영화 전공이 아무도 없음에도 정말 영화처럼 만들어 보자며 팀원들을 많이 몰아붙였다”며 “힘들었을 팀원들에게 너무 미안하면서도 팀원들과 함께 좋은 결과를 얻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소감을 전했다.

대상(주) 권용석 상무는 “한류를 즐기고 사랑하는 세계 청년층에게 K-푸드를 기반으로 소통과 문화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E.T. Film Festival’을 진행하게 됐다”며 “많은 대학생들이 영화제에 참여해 각국 문화를 체험하고, 이해하며,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상그룹은 앞으로도 아시아뿐만 아니라 세계 각국으로 영화제의 범위를 넓히고, 다양한 주제를 통해 한국과 글로벌 대학생들의 문화교류 페스티벌로 영화제를 정착시켜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