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깨 떡국으로 고소하고 든든한 설맞이
들깨 떡국으로 고소하고 든든한 설맞이
  • 정지미 기자
  • 승인 2020.01.22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가득 들깨가루, 미지근한 물에 풀어야 안 뭉쳐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이하 농진청)은 설을 맞아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색다른 음식으로 들깨 떡국 만드는 법을 소개했다.

떡국은 영양학적으로 매우 우수한 절기음식이다. 우리 조상들은 따뜻한 국물로 끓여낸 떡국을 먹고 한겨울 부족하기 쉬운 영양을 보충했다.

들깨떡국에 넣는 들깨가루에는 로즈마린산, 루테올린, 폴리코사놀 등의 기능성 성분이 함유되어 있다. 특히 로즈마린산은 항산화와 치매예방에 좋은 성분으로 알려져 있다.

루테올린은 항바이러스 효과가 있으며 멜라닌 색소 억제활성이 기존 미백화장품 원료인 알부틴에 비해 2배 이상 높아 화장품 원료로 사용 시 미백 효과도 있다. 폴리코사놀은 몸에 나쁜 LDL콜레스테롤을 낮추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들기름의 60%를 차지하는 오메가-3 계열 지방산 알파-리놀렌산은 학습능력 향상 및 기억력 개선에 효과가 있다.

농진청은 가공하기 알맞고 기능성 성분 함량이 많은 들깨 신품종 ‘들샘’을 개발 보급하고 있다.

‘들샘’은 종피색이 진갈색이며, 수량성이 10a당 142kg으로 높고 기름 함량이 많아 들기름용으로 이용되고 있다. 또한 루테올린 함량(133ug/g)이 높아 가루용으로 먹어도 좋다.

농진청 밭작물개발과 정찬식 과장은 “기능성이 뛰어난 들깨 로 만든 떡국을 즐기며 온가족이 건강한 설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 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 우수한 품종을 연구·개발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 들깨 떡국 만들기

<재료>
(2인용 기준) 육수(다시마, 멸치) 1L, 들깨가루 5큰술, 떡국용 떡, 대파 1/3, 국간장 1큰술, 소금, 다진 마늘, 김가루

<조리순서>

1. 물에 다시마와 멸치를 넣고 중불에 15분 정도 끓여 육수를 준비한다.
2. 건더기를 건져 낸 육수에 떡을 넣고 한소끔 끓인다.
3. 중불로 줄이고 국간장과 소금으로 간을 한 후 다진 마늘을 넣는다.
4. 마지막으로 들깨가루를 넣고 불을 끄기 전 썬 대파를 넣는다.
5. 그릇에 담고 김가루, 계란 지단 등 고명을 올려 상에 내 놓는다.

※ 뜨거운 물에 넣으면 덩어리질 수 있으므로, 계속 저어가면서 풀어준다. 미지근한 물에 개어서 넣으면 편하다. 들깨가루 양이 많으면 걸쭉해져 들깨탕이 되므로 기호에 맞게 첨가하도록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