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 먹거리, 꼼꼼히 확인하세요
우리 아이 먹거리, 꼼꼼히 확인하세요
  • 정지미 기자
  • 승인 2020.02.12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공공데이터 129종에 이어 35종 추가 개방
식품안전 공공데이터 정보 활용 현황
식품안전 공공데이터 정보 활용 현황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이하 식약처)는 ‘식품안전나라’에서 개방하고 있는 행정처분 등 129종의 식품안전정보 이외에 국민적 관심이 높은 35종의 데이터를 추가로 개방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개방되는 데이터는 행정처분, 영업 인허가, 어린이기호식품 우수판매업소 지정현황, 건강기능식품 기능성원료 인정 현황, 음식점 식중독 발생현황, 학교 식중독 발생현황, 어린이급식지원현황 등 총 35종으로, 식약처는 지난해 식품안전 공공데이터의 활용 건수가 18년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하는 등 사용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어린이 식생활 안전관리 분야 등의 공공데이터를 추가로 개방하기로 했다.

또한 민간분야에서 ‘식품안전나라’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앱 또는 웹,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도록 식품안전정보를 사용, 재사용, 재배포할 수 있는 형태로 공개할 예정이다.

아울러 공공데이터의 사용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온라인 및 유선 상담창구 개설‧운영, 앱 또는 웹 개발자 상담게시판 개설, 먹거리 정보산업 민관협의체 운영 등도 추진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공공데이터 개방 확대를 통해 먹거리 정보산업의 활성화와 기업 부가가치 창출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수요자 중심의 식품안전 공공데이터를 발굴하고, 지속적으로 개방하는 한편, 민간 분야의 데이터 활용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