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교 대비 학교 주변 위생점검 실시
등교 대비 학교 주변 위생점검 실시
  • 김기연 기자
  • 승인 2020.05.20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조리‧판매업소와 학교급식소 대상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이하 식약처)는 전면적인 초·중·고 등교 개학에 대비해 학교 주변 음식점과 급식소 등을 대상으로 20일부터 6월 30일까지 지자체와 함께 위생‧안전관리 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학교매점, 분식점 등 어린이 식품안전보호구역 내 조리‧판매업소 3만5000여 곳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과자‧빵 등 어린이 기호식품 관련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보관 ▲냉동·냉장제품 보관기준 준수 ▲조리시설 등 위생관리 ▲정서 저해 식품판매 여부 등이며, 특히 ▲위생상태가 불량한 제품은 수거‧검사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전담관리원과 함께 어린이 기호식품 조리판매업소 안전수칙 등을 안내하고, ‘안전하고 위생적인 식품안전보호구역’ 캠페인도 함께 실시한다.

학교급식소와 식재료를 공급하는 업체 등 9000여 곳을 대상으로 하는 급식소 점검에서는 ▲유통기한 경과 식재료 사용 ▲급식시설 등의 세척‧소독 ▲위생적 식재료 취급 ▲조리종사자 개인위생관리 등과 함께 김치, 샐러드 등은 수거·검사를 실시해 식중독균 검출 여부도 확인할 예정이다.

아울러 점검업체를 대상으로 가공식품 제조업소의 ‘생활 속 거리 두기’ 지침 또한 준수하도록 현장지도를 병행할 계획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초‧중‧고 등교 개학과 더불어 기온도 상승하고 있어 학생들 먹을거리의 위생‧안전관리가 중요해지고 있는 만큼 식중독 등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