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 인터내셔널, 경기통합노조에 마스크케이스 기부
원 인터내셔널, 경기통합노조에 마스크케이스 기부
  • 김나운 기자
  • 승인 2020.05.22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케이스와 직원들이 모은 마스크, 취약계층에 전달

[대한급식신문=김나운 기자] (주)원 인터내셔널(대표이사 김춘생, One International)은 21일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경기도통합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백승진, 이하 통합노조)에 항균 마스크케이스를 기증했다.

원 인터내셔널이 21일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경기도통합공무원노조에 항균 마스크케이스를 기부했다.
원 인터내셔널이 21일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경기도통합공무원노조에 항균 마스크케이스를 기부했다.

이날 기증식에는 통합노조의 백승진 위원장, 최광덕 수석부위원장, 이수문 남부 수석과 원 인터내셔널의 김춘생 대표이사, 서무경 총괄전무, 최정도 부장 등 양측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원 인터내셔널이 기증한 마스크케이스는 향균 기능으로 특허받은 ‘안티박테리아쿠퍼필름’으로 제작돼 마스크를 3개월가량 사용할 수 있다.

이번에 기증받은 마스크케이스 5천 개는 통합노조가 ‘착한 마스크 기부 운동’을 통해 기부받은 마스크와 함께 도내 취약계층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통합노조는 지난 11일부터 22일까지 경기도청 및 북부청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착한 마스크 기부 운동’을 진행한 바 있다. 착한 마스크 기부 운동은 마스크 구입이 일주일에 3장까지 가능해 2장은 사용하고 1장은 나누는 운동으로, 현재까지 1천여 장이 기부된 상태다.

원 인터내셔널 김춘생 대표는 “코로나19 상황이 계속되는 가운데 마스크 구입이 어려워 매번 같은 마스크를 써야 하는 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제품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돕겠다”고 전했다.

통합노조 백 위원장은 “직원들의 자발적 기부로 홀몸 노인, 결손가정 등 사회취약 계층을 돕기 위해 착한 마스크 기부 운동을 시작했다”며 “원 인터내셔널에서 기부해 주신 마스크케이스는 나눔을 위해 직원들이 제공한 마스크와 함께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나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