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학교 식중독 안전 지킴이 모여라
우리학교 식중독 안전 지킴이 모여라
  • 김기연 기자
  • 승인 2020.06.03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오는 14일까지 중·고등학생 대상 ‘식의약 영리더’ 모집 

[대한급식신문=김기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 이하 식약처)는 청소년들이 올바른 식‧의약 안전정보를 배워 학교나 가정 등에서 안전 지킴이 역할을 하는 ‘제10기 식의약 영리더’를 오는 14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1년부터 운영 중인 식의약 영리더는 중‧고등학생 3~4명이 한 팀이 되어 주어진 식의약 안전 주제를 가지고 온·오프라인 소통활동을 전개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식중독 예방을 주제로 교내 식중독 안전지킴이가 되어 올바른 손씻기 실천방법 및 식품 선택·보관·조리법 등 식중독 예방법을 알리는 활동을 하게 된다.

총 50팀 내외로 선정해 오는 22일 식약처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며 7월부터 10월까지 활동할 예정이다.

심사를 통해 선발된 10여 팀을 대상으로 활동 과정을 서로 공유하고, 연말에는 우수활동팀 시상도 할 계획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일상생활에서 식품‧의약품을 안전하고 건강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청소년 참여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