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양과 향 독특한 고당도 포도 ‘스텔라’ 개발
모양과 향 독특한 고당도 포도 ‘스텔라’ 개발
  • 정지미 기자
  • 승인 2020.09.10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달걀 모양이면서 당도 샤인머스켓과 비슷”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 이하 농진청)이 모양과 향이 독특한 신품종 포도 ‘스텔라’를 개발하고 품종 보급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스텔라’는 맛과 간편성 등을 중시하는 최근 포도 소비 경향을 반영해 만든 품종이다.

포도알 모양이 달걀을 거꾸로 세워놓은 것 같은 도란형 달걀을 거꾸로 세운 모양으로 독특하고, 당도는 18.5브릭스(°Bx)로 청포도 ‘샤인머스켓’과 비슷하다. 

다른 품종보다 산 함량(0.44%)이 약간 높아 새콤달콤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특히 유기산 중 시키믹산(shikimic acid) 함량이 높아 체리 ‘좌등금’ 품종과 비슷한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다. 익는 시기는 9월 초이고, 껍질째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박정관 과수과장은 “요즘 젊은 소비자들은 맛과 향, 모양이 독특한 과일에 지갑을 열고 있다”며 “‘스텔라’의 독특한 향과 모양은 개성을 중시하는 젊은 세대의 소비 경향과도 잘 맞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