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가정간편식 신제품 우동 2종 출시
풀무원, 가정간편식 신제품 우동 2종 출시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10.06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통식 ‘가쓰오 진(眞) 우동’과 퓨전식 ‘고기뚝배기 우동’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풀무원식품(대표 박남주)은 전통식 우동인 ‘가쓰오 진(眞) 우동’과 퓨전식 우동인 ‘고기뚝배기 우동’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가쓰오 진 우동’은 가쓰오부시(훈연가다랑어포)와 사바부시(훈연고등어포) 2가지 부시를 사용했고 ‘고기뚝배기 우동’은 고기, 사골을 전통 가마솥 방식으로 우려낸 제품이다. 

풀무원식품 정재형 PM은 “2종의 신제품은 우동 카테고리를 세분화해 정통성을 살린 우동과 차별적 특징을 강조한 우동을 모두 강화하기 위해 출시됐다“며 “맛에 깊이를 더한 두 종류의 우동 신제품으로 하반기 생면시장을 공략해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