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대구시 모든 고등학생 무상급식 실시
내년부터 대구시 모든 고등학생 무상급식 실시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10.20 1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대구시-시의회-시교육청 협약 체결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학생들의 교육복지 증진과 학부모들의 교육비 부담 경감을 위해 내년도 중학교 신입생에게 무상교복을 지원하고, 고등학생 전면 무상급식을 조기 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를 위해 20일 오후 3시 대구시청에서 권영진 대구시장, 장상수 대구시의장,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내년부터 중학교 신입생 2만여 명이 동복과 하복 각 1벌씩 현물로 지원받게 된다. 또 고등학교 무상급식의 경우 올해 고등학교 3학년을 시작으로 내년에는 2학년까지 확대 실시할 예정이었으나, 이번 협약으로 1학년까지 확대해 조기 시행함으로써 초·중·고 전학년 25만여 명이 무상급식을 지원받게 됐다.

이번 협약과 관련한 재원은 대구시 학교용지부담금 특별회계 미전출금 중 2024년부터 2026년까지 3년간 상환 예정이었던 미전출금 150억 원을 포함한 200억 원을 내년 대구시에서 대구시교육청으로 조기 전출해 충당할 예정이다.

권영진 시장은 “코로나19의 영향 등으로 대구시 재정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학생들을 위한 교육 복지 증진의 동력을 잃지 말자’는 데 시의회와 시교육청이 뜻을 같이해 추진하게 됐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