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 국내 처음 온라인 바른먹거리 교육 실시
풀무원, 국내 처음 온라인 바른먹거리 교육 실시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11.11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교육 커리큘럼 신규 개발…온·오프라인 병행 ‘블렌디드 교육’ 실시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풀무원재단은 지난 2010년부터 진행해온 어린이 조기 식습관교육인 ‘어린이 바른먹거리 교육’을 온라인 교육방식에 최적화해 무상으로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바른먹거리 온라인 교육은 지난달 본격 시작됐으며 방문교육이 가능한 초등학교는 종전처럼 오프라인 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온라인 바른먹거리 교육은 식문화교육 전문 사단법인 ‘푸드포체인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교육 대상 학급으로 선정되면 풀무원재단이 교육에 필요한 교재와 활동 키트를 학교로 배송하여 각 가정으로 사전 배부되도록 한다.

1교시 영양균형과 미각교육, 2교시 식품 표시 확인 교육으로 총 50분이며 화상회의 플랫폼 줌(Zoom)을 통해 실시간으로 진행된다. 식생활 전문교육강사 ‘푸듀케이터’와 학생들이 채팅, 발표 등의 방법으로 쌍방향 소통한다.

ASMR, 마음대로 잘라 쓰는 ‘인스(인쇄한 스티커)’ 등 초등학생 사이에서 유행하는 문화를 접목한 프로그램도 교육 효율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되고 있다. 그 외 가정에서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바른먹거리 간식 만들기 영상, 식품첨가물 실험 영상 등 다양한 숏폼(Short-form) 영상도 활용하고 있다.

풀무원재단 김유별 생활습관교육 사업담당은 “코로나19 이후 바른 식습관과 생활습관으로 스스로 건강을 챙겨야 한다는 인식이 매우 높아졌다”며 “특히 면역력이 약한 아이들이 온라인으로 바른 습관 교육을 받고 실천하여 건강한 일상을 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