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돈 뒷다리살 레시피 공모전 대상에 아워홈 이정윤 영양사
한돈 뒷다리살 레시피 공모전 대상에 아워홈 이정윤 영양사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0.11.25 2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돈자조금-대한영양사협회, 영양사 대상 레시피 공모전 수상작 발표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 이하 한돈자조금)와 대한영양사협회(이하 영협)가 공동주관하고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가 후원한 ‘2020년 한돈 뒷다리살 레시피 공모전’의 수상작이 발표됐다. 국내 영양사를 대상으로 진행된 공모전에서 일반기업, 병원, 학교 등 다양한 곳에 재직 중인 영양사가 공모전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

대상은 아워홈 구글직원식당의 이정윤 영양사가 돼지고기와 새우젓을 활용해 만든 ‘새우젓 품은 돼지무다리’ 레시피로 차지했다. 최우수상에는 여의도성모병원 김지연 영양사의 ‘돈후지 가라아게’, 우수상에는 영랑초등학교 양지혜 영양교사의 ‘토마토 제육덮밥’이 선정되었다. 장려상에는 강원외국어고등학교 윤순덕 영양교사의 ‘핫포크 피칸테소스구이’와 육군종합군수학교 김대희 영양사의 ‘떡갈비바’가 선정되었다.  

대상으로 선정된 ‘새우젓 품은 돼지무다리’는 한돈자조금 및 농식품부 관계자, 식품영양 및 조리학과 교수로 구성된 심사평가단에게 맛과 영양의 조화 및 활용성 등을 고려한 데서 큰 점수를 얻었다.

각 수상자에게는 농식품부 장관상 및 한돈자조금 위원장상과 총 상금 1000만 원을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영협은 수상작으로 공개된 5개 메뉴 레시피를 영협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확인할 수 있게 공개하고, 영협 회원을 대상으로 모바일 레터를 발송해 레시피 활용을 독려할 예정이다.

하태식 위원장은 “한돈 뒷다리살 부위는 영양학적으로는 지방이 적어 담백하고 비타민 B군이 풍부해 건강에도 좋지만, 무엇보다 생산량도 많고 가격이 저렴해 단체급식에 활용하기 가장 좋은 부위”라며 “이번 공모전을 계기로 급식 및 요식업 관계자들의 뒷다리살 활용에 대한 관심을 갖고 수상작 레시피도 적극 활용해달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