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혈관건강 지키는 고소한 ‘땅콩기름’
겨울철 혈관건강 지키는 고소한 ‘땅콩기름’
  • 정지미 기자
  • 승인 2021.02.04 2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땅콩기름의 영양·건강기능성과 다양한 활용방법 소개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 이하 농진청)은 4일 겨울철에 많이 발생하는 심뇌혈관 질환을 예방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땅콩기름의 건강기능성과 활용방법을 소개했다.

땅콩기름 감바스
땅콩기름 감바스

땅콩기름은 오메가-9 지방산으로 알려진 올레산이 풍부해 혈중 지질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으며 토코페롤과 파이토스테롤 등 항산화물질이 풍부해 피로 해소에도 효과적인 식품이다.

농진청이 2018년 동물임상실험을 한 결과 땅콩기름을 섭취한 쥐에서 ‘나쁜 콜레스테롤(LDL-콜레스테롤)’ 농도는 감소하고 ‘유익한 콜레스테롤(HDL-콜레스테롤)’ 농도는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땅콩기름은 함께 시험한 올리브유와 유사한 지방축적 억제와 혈중지질 개선효과를 보였다. 땅콩에 풍부한 올레산은 단일불포화지방산으로 다른 불포화지방산보다 산패에 강하다. 특히 ‘케이올’과 ‘해올’ 땅콩은 올레산 조성이 80% 이상으로 높아 기름의 산화안정성이 일반 땅콩에 비해 약 4배 높다.

땅콩기름은 건강기능성 뿐만 아니라 특유의 고소한 향이 있어 여러 가지 요리에 활용하면 풍미를 더할 수 있다.

땅콩을 오래 볶아 기름을 내면 색이 진해지고 풍미가 강해져 나물무침, 조미유 등으로 사용하기 적합하다. 반면에 짧게 볶은 땅콩기름은 색이 밝고 향이 신선하며 맛이 다소 가볍기 때문에 샐러드 맛깔장(드레싱)이나 찍어 먹는 소스(디핑 소스) 등으로 활용하기에 알맞다.

한편 참기름과 들기름도 땅콩기름 못지않게 건강을 돌보는 데 좋은 식품이다. 들기름에 풍부한 오메가-3 지방산은 치매를 예방하고 학습능력을 향상시키는 효과가 있다. 참기름에 풍부한 리그난은 대표적인 항산화 물질로 노화를 방지하고 콜레스테롤을 감소시키는 효과적이다.

농진청 밭작물개발과 정찬식 과장은 “혈관 건강을 유지하고 풍미를 높이는 조미유, 땅콩기름을 섭취하는 것은 겨울을 건강하게 지낼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