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무원푸드앤컬처, 멈스리테일과 음식물쓰레기 처리 힘모은다
풀무원푸드앤컬처, 멈스리테일과 음식물쓰레기 처리 힘모은다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2.25 2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OU 체결하고 휴게소내 음식물쓰레기 처리기 보급에 맞손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풀무원푸드앤컬처(대표 이우봉)는 서울 송파구 풀무원푸드앤컬처 본사에서 ㈜멈스리테일과 휴게소 음식물 처리기 판매 및 렌탈 영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풀무원푸드앤컬처 김경순 컨세션서비스 사업본부장과 ㈜멈스리테일 현계진 대표, 임직원 및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양사는 휴게소의 음식물 쓰레기 감소를 위해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휴게소는 음식물 쓰레기가 많이 발생하는 대표적인 사업장으로 친환경 미생물 분해 방식 음식물 처리기 보급을 통해 전국 휴게소의 음식물 쓰레기 배출을 저감 시킨다는 계획이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환경부 인증, 미생물 방식의 친환경 음식물 처리기 MUMS의 국내 판매 법인 '멈스리테일'과 획기적인 분해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친환경 비즈니스 확대 업무 협약 추진 ▲양사 상품과 서비스를 엮는 패키지 상품 개발 ▲기타 상호 업무 협력이 가능한 분야의 협력 사업을 추진한다.

풀무원푸드앤컬처는 휴게소 공급망 개발과 판매ㆍ렌탈을 위한 제품 홍보를 진행하고 멈스리테일은 제품 공급과 사후 서비스를 책임진다.

풀무원푸드앤컬처 컨세션서비스 사업본부 김경순 본부장은 "풀무원푸드앤컬처가 가지고 있는 공급망과 영업 노하우, 멈스리테일이 가지고 있는 기술력이 시너지 효과를 내 음식물 쓰레기 저감에 큰 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