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그린푸드, 판로 막힌 친환경 농가 지원나선다
현대그린푸드, 판로 막힌 친환경 농가 지원나선다
  • 박선영 기자
  • 승인 2021.04.02 2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급식 축소로 피해입은 경남지역 농가의 친환경 농산물 10톤 매입
오는 18일까지 압구정 본점 등 16개 전점 식품관서 할인 판매

[대한급식신문=박선영 기자] 현대그린푸드가 학교급식 운영 축소로 피해를 입은 경남지역 친환경(유기농·무농약) 농산물 생산 농가를 위한 소비 촉진 행사를 연다.

현대그린푸드는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등 전국 16개 점포 식품관에서 오는 18일까지 자체 친환경 농산물 브랜드 ‘산들내음’의 할인 행사를 연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고 한국친환경농업협회가 시행하는 ‘학교급식 공급 축소 친환경농산물 유통업체 판촉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행사에서는 친환경 인증(유기농·무농약) 농산물 20종(오이·파프리카·취나물·딸기·방울토마토·키위 등)을 할인 판매한다. 판매 물량은 약 10톤 규모다. 판매 가격은 당일 시세에 따라 달라지며, 할인율은 20~30% 수준이다.

현대그린푸드 관계자는 “국내 대부분의 친환경 농산물 생산 농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원격 수업 및 학교 급식 운영 축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행사가 학교급식 중단으로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친환경 농산물 생산 농가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