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농기원, 월 2회 ‘채식의 날’ 운영
경남농기원, 월 2회 ‘채식의 날’ 운영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4.05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부터 매월 첫째, 셋째 주 금요일 채식 식단 제공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정재민, 이하 경남농기원)이 기후변화 위기 대응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온실가스 줄이기에 동참하고, 채식 활성화를 통한 직원 건강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채식의 날’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최근 풍부해진 먹거리에 비해 육류 및 가공식품에 편중된 잘못된 식생활이 건강을 위협하는 사회문제로 떠오르고 있고, 가축 사육에 따른 온실가스 배출량의 증가가 지구 온난화의 주된 원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이에 따라 경남농기원은 기후위기에 대응하고 동물복지 실현 및 직원 건강증진을 위해 매월 첫째, 셋째 금요일을 채식의 날로 지정하고 채식 식단을 제공하기로 했다.

경남농기원 손미영 주무관은 “동물성 단백질과 지방을 콩, 두부, 견과류 등 식물성으로 대체하고 제철 지역 농산물과 과일을 활용하여 균형 잡힌 식단을 구성할 계획”이라며 “월 2회 채식의 날을 통한 건강식단 섭취로 활기찬 조직생활과 지구살리기에 동참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