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농기원, ‘친환경 대파 재배 연구’ 추진
경기농기원, ‘친환경 대파 재배 연구’ 추진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4.08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파 주요 병해충 모니터링, 친환경 방제법, 재배기술 개선 연구 등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김석철, 이하 경기농기원)이 올해부터 학교급식 등에 많이 사용되는 친환경 대파에 대한 재배 연구를 본격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2019년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의 ‘유기식품 등의 인증통계’에 따르면, 경기도 친환경 대파 출하량은 1034t(전국 대비 26.6%), 재배 농가 수는 689호(전국 대비 26.3%)로 둘 다 전국에서 가장 많았으며, 도내 학교급식 납품 공급량도 2018년 238t에서 2019년 291t으로 증가해 주요 친환경 재배 작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반면 대파 병해충 친환경 방제법, 고품질 대파를 생산하기 위한 친환경 재배기술 등에 대한 자료는 부족해 이에 대한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에 따라 경기농기원은 안정적인 친환경 대파 생산을 위한 종합매뉴얼 개발을 위해 흑색썩음균핵병, 총채벌레류, 나방류 등에 대한 ‘대파 주요 병해충 모니터링’ ‘친환경 방제법과 양분 관리’ ‘재배기술 개선 연구’ 등을 실시한다.

향후 경기농기원은 친환경 대파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주요 병해충 발생 현황을 조사해 ‘친환경 방제법’을 개발하고, 애로사항 해결 연구와 함께 2023년 하반기 그 결과와 농가 모범사례 등을 담은 매뉴얼을 만들어 농가에 보급할 계획이다.

경기농기원 이영순 환경농업연구과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앞으로도 공공급식과 농가 소득 확대를 위한 안정적인 친환경농산물 생산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