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플랜 패키지 지원 지자체에 춘천시 등 10개 시·군 선정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 지자체에 춘천시 등 10개 시·군 선정
  • 정지미 기자
  • 승인 2021.04.08 1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식지원센터 등 2025년까지 16개 사업에 280억 원 지원

[대한급식신문=정지미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2021년 푸드플랜 패키지 지원(이하 지원사업)’ 대상으로 10개 지자체를 선정했다.

지원사업은 지역 푸드플랜을 수립한 지자체를 대상으로 관련 농림사업을 포괄 지원하고 전담 자문가의 현장 자문을 제공해 조기에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유도하는 것으로, 올해 선정 시·군은 춘천시, 평창군, 옥천군, 공주시, 고창군, 익산시, 부안군, 순천시, 울진군, 김해시다. 

선정 시·군에 대해서는 농식품부와 광역 지자체(도)가 ’먹거리 계획 협약‘을 맺고 향후 5년간 16개 사업 총 280억 원을 지원한다.

특히 급식지원센터와 같은 공급 기반 시설부터 농가 교육, 안전성 검사비, 직매장 홍보에 이르기까지 푸드플랜 실행에 필요한 사업 전반을 지원하며, 기반 시설 보유 여부에 따라 일부 지역의 경우 교육 등 운영 관련 사업을 지원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코로나19와 기후변화 등으로 안정적인 먹거리 공급에 대한 지역의 요구가 더욱 커지고 있다”며 “로컬푸드를 통해 먹거리의 지역 내 순환구조를 구축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 차원의 체계적·포괄적 지원으로 중소농 소득 안정, 지역 공동체 활성화 등 주민이 체감하는 성과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