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육청, 내달부터 급식비 5% 인상 지원
대구교육청, 내달부터 급식비 5% 인상 지원
  • 박준재 기자
  • 승인 2021.09.28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급식 질 개선을 위한 식재료비 32억 원 지원

[대한급식신문=박준재 기자] 대구시교육청(교육감 강은희, 이하 대구교육청)은 오는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초·중·고·특수학교 급식 지원 단가를 5% 인상해 식재료비로 지원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대구교육청이 2021학년도부터 운영해온 전면등교 방침과 관련해 위드(with) 코로나에 대비하고, 코로나로 지친 학생들의 신체건강 증진과 면역력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원대상은 총 457교이며, ▲초등학교는 학생 1인당 2,800원에서 2,940원(+140원)으로 ▲중학교는 4,120원에서 4,330원(+210원)으로 ▲고등학교는 4,130원에서 4,340원(+210원)으로 ▲특수학교는 2,910원에서 3,120(+210원)원으로 인상해 지원한다. 다만 학교 현대화공사 등으로 단기 위탁급식을 하는 초등학교 6개교, 중학교 2개교는 인상지원 대상에서 제외한다. 

이를 위해 대구교육청은 2차 추경을 통해 자체 재원으로 32억 원의 예산을 편성했으며, 이번 지원을 통해 초ㆍ중ㆍ고ㆍ특수학교 학생 24만4000여 명이 혜택을 본다. 

강은희 교육감은 “이번 식재료비 추가 지원으로 학생들의 급식 만족도를 높이고, 학교급식 질 향상에도 긍정적인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대구교육청은 학교급식 질 향상을 위해 무상급식비 외 우수 식재료비, 통곡물 구입비, 석식 질 개선비로 81억 원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학교급식 편차 해소와 만족도 제고를 위해 건강급식 우수학교, 식생활교육 시범운영학교 등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