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R에 도전장 낸 ‘익산 농산물’
HMR에 도전장 낸 ‘익산 농산물’
  • 정명석 기자
  • 승인 2022.11.17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 식품클러스터 기반으로 HMR 시장 진출
지역농산물 활용 간편식 개발 착수, “농산물 유통·소비 활성화 기대”

[대한급식신문=정명석 기자] 전북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지난 16일 식품산업클러스터 인프라를 기반으로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가정간편식(HMR) 시장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익산시는 이날 로컬푸드직매장 모현점에서 지역농산물 유통 소비 활성화를 위한 익산시·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사장 김영재, 이하 식품클러스터)·(재)익산푸드통합지원센터(센터장 유희환, 이하 센터) 3자 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익산시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진행된 ‘지역농산물 유통 및 소비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MOU 체결식’ 기념사진.
익산시 로컬푸드 직매장에서 진행된 ‘지역농산물 유통 및 소비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MOU 체결식’ 기념사진.

 

이번 협약을 통해 익산시와 센터는 가정간편식 생산에 필요한 지역농산물 공급을 담당하고, 식품클러스터는 제품개발에 주력할 계획이다.
특히 3기관은 제품개발을 활성화하고, 개발된 제품은 로컬푸드 직매장, 학교·공공급식, 온라인플랫폼 등을 통한 판매에 나설 예정이다.
정헌율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식품클러스터와 익산시가 상호 협력해 지역농업이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