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감시원 역량 강화로 시민 안전 지킨다
소비자감시원 역량 강화로 시민 안전 지킨다
  • 강은정 기자
  • 승인 2024.06.17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직무역량 강화 교육 진행
식품위생법·식품표시광고법과 식품위생점검 요령 등 다뤄

[대한급식신문=강은정 기자] 부산광역시(시장 박형준, 이하 부산시)는 14일 식품위생에 대한 신뢰성을 높이고 안정성을 확보하기 위해 시청 국제회의장에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직무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배달음식점 및 무인 식품 판매점 증가 등 소비문화 변화에 대응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의 소양과 업무 자질 함양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총 110명이 참석했다. 

부산시가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직무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교육은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의 협조를 받아 식품 분야 전문 강사 2명이 초빙돼 ▲식품위생법령 및 최신 제·개정사항 ▲식품표시광고법령 및 표시기준 ▲식품위생점검 이해와 요령 및 점검사례 등에 대해 교육했다.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은 식품위생 분야에 전문지식을 갖추고 식품 등의 제조·가공·조리부터 판매까지 전 과정에 걸쳐 식품위생법 등 준수사항 이행 여부를 확인하고, 지도·계몽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지난해에는 ▲국제박람회기구(BIE) 실사 대비 식품위생 수준 향상 캠페인(144곳) ▲배달음식점 위생컨설팅 시범사업(80곳) ▲하계 휴가철 대비 식품안전관리 및 수산물 안심 캠페인(477곳) ▲집단급식소 노로바이러스 예방 활동(281곳) ▲식중독 예방 홍보 활동(222곳) 등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 대비해 행사장 주변 식품위생업소 지도·홍보(578곳) 등 감시 활동을 펼쳐 국제행사 식품 안전 업무를 수행했으며, 하반기에는 배달음식점 위생컨설팅사업, 식중독 예방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소라 시민건강국장은 “이번 직무역량 강화 교육으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의 전문성과 직무 수행 능력을 한층 끌어올려 시민들에게 더욱 믿음이 가는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