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뇌 음식 먹고 성적도 쑥쑥!
두뇌 음식 먹고 성적도 쑥쑥!
  • 대한급식신문
  • 승인 2008.08.26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녹색 채소와 견과류, 버섯은 두뇌활동에 필요한 여러 가지 영양분을 함유하고 있어 꾸준히 섭취하면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성적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다.또 다른 식품들과 함께 사용할 수 있어 다양한 형

땅콩, 호두, 아몬드 등 견과류는 고단백질 고칼로리 식품이다. 수능을 앞두고 매일 많은 시간 공부에 매달려야 하는 수험생의 부족 한 체력을 보강하는데 좋다. 견과류는 단기 기억력과 주의력에 영향을 끼치는 붕소를 함유하고 있어 두뇌활동성을 유지하는 데 좋은 식품이다. 이외에도 두뇌활동에 필요한 비타민B군과 레시틴, 아미노산, 마그네슘도 풍부하다. 정영진 충남대학교 식품영양학 교수는 “견과류는 두뇌활동에 좋은 필수지방산인 오메가3 지방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불포화지방산인 오메가 3는 세포막에서 전기 자극을 빠른 속도로 다음 세포에 전달하는 역할을 해 두뇌 회전을 빠르게 만든다. 견과류는 조리해서 음식으로 먹어도 좋고 간식으로 먹어도 좋다. 특히 땅콩은 가격도 저렴하고 고소해 단체급식에서 자주 사용된다. 단 고칼로리 식품이므로 많이 먹으면 운동이 부족한 수험생에게 비만을 초래할 수 있으니 주의하자.

◆ 제주도 청정 자연과 함께 자란, 제주 우도땅콩

제주 우도땅콩은 제주의 청정 토양과 제주 해풍을 맞으며 재배된다. 우도땅콩은 종자가 작은 소립종으로 조직이 부드럽고 고소하면서도 대립종처럼 단백질 함량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선승탁 우도면 자치계장은 “각 농가가 소규모 재배한 땅콩을 일일이 껍질을 까고 볶은 후 유통시킨다”며 “농민의 정성이 담긴 농산품”이라고 강조했다. 현재 우도 땅콩은 제주 우도면 150여 농가가 120ha에서 연 120여 톤을 생산하고 있다. 농협 하나로마트와 제주도 우도유채꽃마을 정보화마을 홈페이지(http://udo.invil.org)에서 구입할 수 있다.

 한편 제주도는 2007년부터 제주지역 명품 브랜드사업 ‘해올렛’의 8개 품목 중 하나로 우도땅콩을 포함했다. 제주도는 ‘해올렛’을 지역 브랜드로 내세워 웰빙 트렌드에 맞춘 청정·명품 농산물에 사용할 방침이다. 양철안 제주시 청 행정기획과 담당자는 “9월 ‘해올렛’ 브랜드의 본격적인 유통을 앞두고 우도 땅콩 등 제주지역 특산품생산 농가들과 명품에 걸맞은 기준을 설정하고 있는 중” 이라고 밝혔다.

문의 _ 우도유채꽃마을 064-783-5690

약으로 쓰이는 식품, 버섯

 표고버섯, 새송이버섯, 느타리버섯, 팽이버섯, 차가버섯, 상황버섯 등 종류만큼 쓰임새도 다양한 버섯. 식용은 물론 한방 약재로도 사용 한다. 가격도 천차만별이어서 자연산 상황버섯은 100g당 10만 원을 호가하기도 한다.

정문철 한국식품연구원 박사는 “버섯에 다량 함유된 비타민B군은 두뇌활동의 에너지원이라 할 수 있다”며 “이 외에도 버섯에는 뇌의 중추신경계에 서 물질 전달에 필요한 각종 미네랄과 무기질 등이 고루 함유되어 있다”고 설명 했다. 특히 표고버섯에는 햇볕을 쬐면 비타민D로 바뀌는 엘고스테롤 (Ergosterol)이 있어 수험생의 빈혈을 예방한다. 새송이버섯은 수험생 의 장(腸) 건강에 좋다.

현재 단체급식에서는 양식 생산이 가능한 표고버섯, 새송이버섯, 느타 리버섯, 팽이버섯이 자주 사용되고 있다.

◆ 친환경으로 재배되는, 물맑은양평 버섯

남한강과 북한강이 만나는 고을 경기도 양평군. 상수원보호구역 등의 규제로 청정한 환경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는 생태도시다. 1998년 4월부터 군내 전 지역에 친환경농업을 시행해 경기도 내 친환경농업 실천 농가수와 인증 농가수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지역브랜드 ‘물맑은양평’의 버섯 역시 친환경농업으로 재배한다. 또 이온정수농법으로 균사를 배양하고 재배, 출하 하는데 모든 과정에서 무균 처리를 유지한다. 이 때문에 버섯 특유의 향과 효능이 우수하다. 또 100% 교환 리콜제를 실시, 고객의 불만을 최소화하고 있다.

곽용일 양평지방공사 총무팀장은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을거리 제공을 위해 친환경농산 물이력추적관리제도와 GAP(우수농산물관리제도), HACCP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물맑은양평 브랜드를 단 버섯은 표고버섯과 참송이·새송이·백만송이, 느타리버섯, 팽이버섯 등이 있다. 양평 농특산물 쇼핑몰(http://www.ypfarm.com)에서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고, 서울과 양평에 7개의 직판점을 운영하고 있다.

문의 _ 양평지방공사 031-772-3216

몸에 좋은 것이 가득한, 녹색 채소

시금치, 배추, 상추, 양배추, 미나리, 치커리, 브로콜리 등 녹색 채소 는 각종 비타민이 풍부할 뿐 아니라 마그네슘과 칼슘, 칼륨 등의 무기 질도 많이 함유하고 있다. 브로콜리는 녹색 채소 중에서도 특히 두뇌 활동에 좋은 음식으로 알려져 있다. ‘뇌를 닮아 두뇌에 좋다’는 브로콜리는 풍부한 비타민과 무기질 함유량을 자랑한다. 정영진 교수는 “브로콜리에 특히 많은 비타민B군과 엽산, 셀레늄은 두뇌활동에 도움을 주는 영양분”이라고 말했다. 비타민B군 중에서 B12는 뇌신경과 같은 신경세포 성장을 도와줘 집중력을 향상시킨다. 엽산 역시 세포간 정보전달에 필요한 성분으로 집중력과 기억력에 도움을 준다. 셀레늄 역시 뇌의 노화를 방지한다.

 데커레이션으로 자주 사용되는 브로콜리는 특유의 향 때문에 꺼리는 사람이 적지 않다. 하지만 살짝 데치거나 볶으면 향을 없애고 영양분을 더할 수 있다. 다른 식품 과도 잘 어울리기 때문에 함께 조리하여 내도록 하자.

◆ 1급수 맑은 물과 고랭지 맑은 공기, 해와人 브로콜리

합천군은 1급수 합천호 주변의 해발 400~650m 봉산, 율곡에서 브로콜리를 생산하고 있다. 깨끗한 물과 고랭지 재배로 합천의 브로콜리는 조직이 치밀하고 단단하다. 또 토양 중금속 흡착 및 유독가스 탈취작용을 하는 일라이트 토양을 사용해 브로콜리를 재배하고 있다. 손영진 합천군청 농업기술센터 유통지원과 담당자는 “일라이트 토양은 병충해를 억제하고, 뿌리 활력을 증진시킨다”며 “합천의 브로콜리는 청정 재배를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군에서 생산된 브로콜리 중 고품질 상품만 합천군 지역 공동 브랜드인 ‘해와人’ 상표를 달 수 있다. 공동 마케팅 조직인 합천군농협연합사업단에서 관리를 하고 있는 해와人 브로콜리는 체계적인 예냉과 공동 선별·출하 작업을 거친다. 생산에서 최종 소비자에게 전달되기까지 콜드 체인시스템을 도입해 상품의 품질이 고르다. 또 타 지역 브로콜리에 비해 저장기간이 길다.

 현재 해와人 브로콜리는 90개 농가에서 494톤을 출하하고 있다. 전국 이랜드그룹 법인, 홈플러스, 농협 하나로마트 등 대형마트에서 소포장 및 8kg 박스 단위 판매를 하고 있다.

문의 _ 합천군연합사업단 055-933-21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