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삼 제품, 원하는 효능 따라 진세노이드 함량 확인해야
홍삼 제품, 원하는 효능 따라 진세노이드 함량 확인해야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4.16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로개선용 3mg 이상, 갱년기 여성용 25mg 이상 돼야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면역력 증진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홍삼 제품을 선택할 때는 원하는 효능에 맞는 ‘진세노사이드’ 함량을 확인해야 한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원장 신용승, 이하 서울보건연)은 코로나19 확산으로 면역력 증진을 위해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홍삼 함유 건강기능식품의 기능 성분인 진세노사이드 함량을 조사한 결과, 모두 기준에 적합했다고 밝혔다.

홍삼은 수삼을 증기로 쪄서 익혀 말린 것으로, 면역력 증진, 혈액순환 개선, 항산화 작용 등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사포닌의 일종인 진세노사이드를 2.5~34mg(제조 기준) 함유한다. 홍삼 제품의 규격은 진세노사이드 함량이 최종 제품에서 표시량의 80%이상이어야 한다.

이에 서울보건연은 시내 마트 등에서 유통되고 있는 병입형, 스틱형, 파우치형등 홍삼 건강기능식품 34개 업체 50개 제품을 수거해 확인한 결과, 이들 제품 모두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인증하는 ‘건강기능식품’과 ‘우수건강기능식품 제조기준’ 마크를 표시했다. 

특히 홍삼농축액 100% 함유 제품의 진세노사이드 표시량(평균16.6mg)은 식물성혼합추출액이나 개별인정기능성원료 등이 혼합된 제품보다 많았고, 조사제품 모두 면역력 증진, 기억력 개선, 항산화, 갱년기 여성 건강 등 기능성(효과) 표시에 따른 진세노사이드 함량도 기준에 충족됐다.

기능성 내용에 따른 진세노사이드 일일섭취량은 면역력 증진‧피로 개선 3~80mg, 혈소판 응집억제를 통한 혈액흐름‧기억력 개선‧항산화 2.4~80mg, 갱년기 여성 건강에 도움을 주는 제품은 25~80mg이다.

서울보건연 신용승 원장은 “홍삼 제품을 선택 시 건강기능식품 및 우수건강기능식품제조기준 마크가 있는 제품을 선택하시길 추천한다”며 “홍삼을 원료로 하는 제품도 기능 내용에 따라 기능 성분(지표 성분)의 함유량이 다르기 때문에 원하는 효능에 맞는 제품과 함량을 확인하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