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장 유통 샐러드 제품, ‘세척 문구’ 확인해야
포장 유통 샐러드 제품, ‘세척 문구’ 확인해야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5.1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보건연, 23품목 250건 잔류농약 및 방사성 물질 검사 결과 ‘안전’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원장 오조교, 이하 경기보건연)이 도내 유통 중인 샐러드용 농산물 250건에 대해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경기보건연은 지난달 19~30일까지 수원, 안양, 안산, 구리 등 4개 공영농산물도매시장과 수원시 등 총 11개 시에 입점한 백화점, 대형유통매장에서 수거한 샐러드용 농산물 23개 품목 250건을 대상으로 잔류농약 341종 정밀검사 및 방사성 물질인 요오드(131I)와 세슘(134Cs+137Cs) 검출 여부를 조사했다.

검사 결과 로메인 상추, 토마토, 오이, 파프리카 등 검사 품목 모두 잔류농약 허용기준을 초과하지 않았고 방사성 물질도 검출되지 않았다. 

경기보건연 오조교 원장은 “코로나19로 가정에서 샐러드용 채소를 많이 소비하는 만큼 안전성 검사를 실시했다”며 “도민들의 식탁에 안전한 농산물이 올라가도록 검사를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보건연은 농산물 잔류농약이 의심될 경우 물에 5분 정도 담근 후 흐르는 물에 30초간 씻어내면 대부분 제거된다고 조언했다. 또한 포장 상태로 유통되는 샐러드는 세척 후 섭취해야 하는 농산물인 경우가 많으나 소비자들이 ‘세척 문구’를 확인하지 않는 경우가 많아 섭취 전 ‘세척 문구’를 꼭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