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코로나19 예방센터에 우리쌀 빵과 쿠키 전달
인천시, 코로나19 예방센터에 우리쌀 빵과 쿠키 전달
  • 유태선 기자
  • 승인 2021.08.18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8일 쌀의 날 맞아 의료진에 감사의 마음 전해

[대한급식신문=유태선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8월 18일 쌀의 날을 맞아 농업기술센터와 인천생활개선회가 손잡고 계양구 코로나19 예방센터에 우리 쌀로 만든 빵과 쿠키 300개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나눔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고생하는 의료진과 시민들의 지친 마음을 위로하고, 쌀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는 등 우리 쌀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소비를 확산하고자 마련됐다.

쌀의 날은 쌀 미(米)자를 풀어서 쓰면 八十八(8, 18)이 되고, 쌀을 생산하려면 88(八十八)번의 손길이 필요하다는 의미를 담아 농업인의 수고로움에 고마워하고 쌀의 소중함을 되새기기 위해 2015년 지정됐다.

인천시농업기술센터 조영덕 소장은 “이번 나눔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쓰는 의료진과 시민들에게 작게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준비했다”며 “쌀 소비량이 계속 줄어들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나눔을 계기로 우리 쌀에 대한 시민들의 관심과 소비가 확대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