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카자흐스탄 온라인시장 본격 진출 채비
aT, 카자흐스탄 온라인시장 본격 진출 채비
  • 박준재 기자
  • 승인 2021.08.25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최대 온라인 슈퍼마켓 플랫폼에 한국식품 전용관 개설

[대한급식신문=박준재 기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 이하 aT)가 카자흐스탄 최대 온라인 슈퍼마켓 플랫폼 ‘ARBUZ(아르부스)’ 내에 한국식품 전용관을 개설했다고 25일 밝혔다.

ARBUZ는 카자흐스탄 경제도시 알마티와 행정수도인 누르술탄을 거점으로 하는 인터넷 유통채널로 이번 전용관 개설은 중앙아시아 최초의 온라인 한국농식품 전용관이다.

그동안 카자흐스탄은 중앙아시아 거대 신흥국으로 높은 한류 인기도와 자원 부국으로서의 경제기반에도 불구하고, 내륙 지역 원거리 물류 여건의 어려움으로 우리 농식품의 미개척시장으로 인식됐다.

농림축산식품부와 aT는 카자흐스탄을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한 최우선 전략국가로 선정, 시장개척 인력을 파견해 성과를 끌어내고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유통채널이 급속도로 확산 중인 중앙아시아 지역의 유통환경 변화에 대응하고 신규 온‧오프라인 유통채널 구축, 유자차 등 수출유망품목의 파워 인플루언서 온라인 마케팅 사업 등을 추진한 바 있다.

aT는 유자차, 오미자, 인삼, 김치 등 우리 농식품의 대규모 수요 창출을 위해 ▲외식 유통업체 연계 B2C 마케팅 ▲온라인 수출상담회 개최 ▲프리미엄 마켓 연계 판촉전 ▲SNS 홍보 마케팅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aT 오형완 식품수출이사는 “코로나19를 계기로 카자흐스탄의 이커머스 시장 규모는 매년 20% 이상 대도시를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 중”이라며 “카자흐스탄 시장을 교두보로 하여 성장 잠재력이 큰 중앙아시아 지역으로의 수출확대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