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식소 건강지킴이로 나선 ‘충남교육감’
급식소 건강지킴이로 나선 ‘충남교육감’
  • 박준재 기자
  • 승인 2022.04.07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 교육감이 작업환경측정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는 모습.

[대한급식신문=박준재 기자] 충청남도교육청 김지철 교육감이 7일 아침 천안신방중학교를 방문해 급식 종사자들의 ‘작업환경측정’에 직접 참여하고,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작업환경측정은 조리흄 등 시료 채취기와 소음기를 급식종사자의 신체에 부착한 후 조리과정 동안 유해물질 5개 항목의 수치를 측정하는 것이다.

이 자리에서 김 교육감은 “직장은 하루하루의 일상과 소중한 미래를 만들어가기 위한 터전”이라며 “급식실이라는 직장에서 흘리는 땀방울이 질환으로 돌아오지 않도록 작업환경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