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학교급식 수산물 ‘이상무’
대전 학교급식 수산물 ‘이상무’
  • 김선주 기자
  • 승인 2022.05.17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교육청, 수산물 방사능 검사 결과 ‘모두 적합’

[대한급식신문=김선주 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권한대행 배성근, 이하 대전교육청)은 지난 4월 학교급식 납품 수산물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대전교육청 전경.

이번 검사는 ‘대전광역시교육청 방사능 등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학교급식 식재료 검사에 관한 규칙’에 따라 실시된 것으로, 교육청 담당 공무원이 ▲유치원 3개원 ▲초등학교 24개교 ▲중학교 17개교 ▲고등학교 22개교를 직접 방문해 학교급식에 사용되는 수산물(오징어, 고등어, 삼치 등)을 품목 당 1~2kg씩 채취해 대전광역시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 의뢰했다.

그 결과, 표집된 66건 수산물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아 대전 학교급식 수산물은 방사능 유해물질로부터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대전교육청 김석중 체육예술건강과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수산물 방사능 검사를 실시해 학생들에게 질 높은 학교급식 제공은 물론 식재료 안정성 확보를 위한 노력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